메뉴 건너뛰기

  • 포스트
  • admin
  • Dec 20, 2018
  • 13

 

2005년, 영화 '말아톤'에서 배우 조승우 씨가 서번트 증후군을 가진 주인공 역을 맡아 회제였는데요. 2013년에는 드라마 '굿닥터'에서 배우 주원 씨가, 올해 초에는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배우 박정민 씨가 서번트증후군을 가진 동생 역을 연기하여 호평을 받기도 했습니다. 이 세 작품들의 공통점은 자폐증인 주인공들이 서번트증후군도 함께 가지고 있다는 것인데요. 이 세 영화 속에서 주인공들은 서번트 증후군으로 인해 특정 분양에서 천재성을 보입니다. 오늘은 이러한 특별한 재능을 보이는 서번트증후군에 대하여 알아보는 시간을 가지도록 하겠습니다.

 

 

자폐스펙트럼 장애, 지적장애, 조발성 치매 등 뇌 기능 장애를 가진 사람들 중 일부가 특정 분양에서 천재성을 보이는 현상을 '서번트증후군'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이에 반해 전반적인 지적 능력이나 일상생활 기술을 포함한 사회기술은 현저히 저하된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서번트증후군은 영국의 의학박사 다운이 처음으로 사용한 용어로, 다운 박사는 정신과 병동에서 30년간 일하면서 1887년 런던 의학협회에 서번트증후군에 해당하는 10명의 사례를 소개하였습니다.
다운 박사는 그들을 '백치 지식가'라고 불렀는데요. 그들은 낮은 지적 능력을 보여 기본적인 대화조차 어려운 수준임에도 불구하고 누군가는 사진과 같은 놀라운 묘사력으로 그림을 그리거나, 음악성에서 천재적인 면모를 보이는가 하면 또 다른 사람은 놀라운 계산 능력을 보이기도 하면서 그러한 이름을 붙일 수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이처럼 서번트 증후군 환자들은 다양한 분야에서 천재성을 보였고, 대부분이 뛰어난 기억력을 가지고 있다는 공통점이 있습니다.
 

 

서번트증후군 환자들은 특정 분야에서만 높은 관심과 천재적인 능력을 보였습니다. '레인맨'이라는 유명 영화 주인공의 실제 모델이기도 한 '킴 픽'은 책 9000권을 통째로 외우고 한 페이지를 읽는데 8~10초 밖에 걸리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또한  특정 월일이 어떤 요일이었는지 빠르고 정확하게 기억하거나 양력을 음력으로 바로 변환해 내는 것에 천재적인 능력을 발휘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서번트 증후군은 어떠한 원인에 의해 발생하는 것일까요?
 

 

서번트증후군의 원인에 대해서는 수많은 이론이 제시되었지만 그중 대표적인 원인 이론은 '좌뇌의 손상과 우뇌의 보상 이론'입니다. 좌뇌가 성장하던 중 태아가 테스토스테론에 노출되면 태아의 좌뇌에 손상을 초래하게 되는데, 이때 우뇌의 기능이 역설적으로 촉진되면서 서번트증후군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출생 후 외부의 강한 충격 혹은 치매 등으로 좌뇌가 손상된 사람들도 서번트증후군을 겪는다고 합니다. 이러한 발생기전을 호주의 신경학자 스나이더 교수가 증명하였는데요. 스나이더 교수는 일반인으로 구성된 실험집단에게 어려운 기하학 문제를 풀게 하였고, 이들은 모두 문제를 풀지 못했습니다. 이후 스나이더 교수는 이들의 좌뇌 중 특정 부위에 전류 자극을 주어 뇌 일부를 일시적으로 무력화시켰습니다. 그러자 실험집단 중 40% 이상이 처음에는 풀지 못했던 문제를 해결하는 기적 같은 결과를 보였습니다.
즉, 서번트 증후군은 좌뇌 손상이 발생할 경우, 우뇌가 이를 보완하고자 활성화되면서 발현된다고 볼 수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서번트증후군은 이러한 천재성 뒤에 일상생활 기술을 포함한 사회 기술의 현저한 저하, 정서불안, 집중력 저하 등으로 인하여 생활의 어려움 또한 많다고 합니다.
 

 

서번트 증후군은 그 증후군에 대한 직접적인 개입보다는 원인 격인 자폐스펙트럼 장애, 지적장애, 조발성 치매 등과 관련하여 재활치료가 이루어지게 되는데요. 취약한 일상생활 기술이나 사회기술에 대한 훈련을 포함하여 놀이치료, 언어치료, 정서불안이나 낮은 집중력에 대한 약물치료 등의 다양한 치료를 꾸준히 병행하게 됩니다.

오늘은  서번트증후군에 대하여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보통 서번트증후군이 있는 아이의 부모님들은 아이의 천재성에만 과도하게 집중하거나 반대로 저하되어 있는 기능에 대하여 아이를 다그치기도 합니다. 그러나 아이의 존재 자체에 대해서 존중하고, 가지고 있는 능력 또한 자율적으로 활용하고 개발할 수 있도록 독려한다면 부모님은 물론이고 아이들의 삶의 질 또한 함께 높아질 수 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꾸준한 재활치료를 위하여 정신건강의학과에 내원하여 전문가의 조언을 듣고 치료 과정에 적극 참여하는 것이 중요할 것입니다.

 

 

http://naver.me/xe28bHeN

 

 

출처 : 용인정신병원 공식 네이버포스트 https://m.post.naver.com/yongin_mh

목록
제목 날짜
2019년 정신건강간호사 제27기 수련생 모집공고 2018.12.12
2019년 졸업예정 신규간호사 채용 2018.11.12
[경기일보] ‘정신 의료’ 구분 짓기에 대한 단상   2019.01.02
[네이버포스트] 하지불안증후군, 다리가 이상해요   2018.12.28
[네이버포스트] 우울증과 맞먹는, 월경전 불쾌감장애   2018.12.28
[네이버포스트] 의처증-의부증, 폭력적인 질투   2018.12.28
[네이버포스트] 발모광, 털을 뽑는 병   2018.12.28
[네이버포스트] 결벽증, 깔끔한 것이 아니다   2018.12.27
[네이버포스트] 번아웃증후군, 공허한 피로   2018.12.26
[네이버포스트] 서번트 증후군, 특별한 재능   2018.12.20
[헬스경향] 정신과 의사는 항상 마음이 평안한가요?   2018.12.19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